Figurerise Standard

Wargreymon

 ▶ Information 박스/런너/매뉴얼/부품도   ▶ Review 리뷰 
    Kit Review    
가조립 + 스티커
 

   
담배갑과의 크기 비교



 



부분 상세샷

 
드라몬 키라의 크로우는 가동식입니다.

 
한쪽 팔에 2개의 드라몬키라를 함께 끼울 수도 있네요.

 
브레이브 실드의 전개

 
별도의 조인트 파츠를 이용하여 브레이브 실드를 하나로 고정하여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팔다리 가동성.
디자인의 한계로 가동성은 평범한 수준입니다.

 
어깨가 꽤 앞으로 꺾여지긴 하네요.




 
액션포즈

 

 
피겨라이즈 스탠다드 오메가몬과 함께.

 

오메가몬에 이어 디지몬 어드벤처의 워그레이몬도 피겨라이즈 스탠다드 라인업으로 발매되었습니다. 전작처럼 조립식 피규어 프라모델의 컨셉이긴 한데, 여전히 일반적인 피겨라이즈 스탠다드 킷과는 결이 다른 느낌이네요.

우선 가장 눈에 띄이는 점은 화려한 색분할로서, 가조립 만으로도 상당한 수준의 비주얼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만 이러한 부품분할 외에는 여러모로 아쉬운 점이 많은데요. 디자인 특성상 가동성이 평범한 점 까지는 괜찮은데, 묵직한 무게와 관절강도 밸런스 때문에 포징이 쉽지 않은 킷이 되버렸습니다.

특히 다리의 가동 가능 범위가 은근히 좁아서 포즈를 취하기 쉽지 않은데, 다리를 조금만 벌려도 자세가 불안해지거나 고관절이 빠지는 문제가 발생하네요. 이렇게 하체가 불안한 반면, 어깨는 이상하게 뻑뻑해서 가동이 편하지 않습니다. 그러다보니 조금만 포즈를 크게 취해도 넘어지기 일쑤인데, 또 스탠드에 올리기엔 킷이 무거워서 안정감이 떨어지네요.

무장으로는 2개의 드라몬키라와 브레이브 실드가 제공되며, 브레이브 실드는 등에 장착하여 날개처럼 펴거나 조인트파츠를 이용하여 하나로 합친다음 팔에 장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드라몬 키라에 달린 크로우는 가동식이며, 한쪽 팔에 2개를 몰아서 장착하는 것도 가능하네요.

이렇듯 외관은 화려하지만 가동식 액션 피규어로서는 아쉬운 점이 많은데요. 다양한 포즈를 취하기는 불편하더라도, 적당히 포즈를 취해서 고정해 놓으면 나름 존재감이 높은 킷이기도 합니다. 어차피 디지몬 어드벤처 팬을 위한 킷이므로, 화려한 외관 조립만으로도 만족하는 분들도 많을 듯 하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