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G GBB

Gundam Helios

 ▶ Information 박스/런너/매뉴얼/부품도   ▶ Review 리뷰    

 

    Kit Review     

가조립 + 스티커

 
담배갑과의 크기 비교


 



부분 상세샷

 
무장 및 악세사리

 
건담 더블 X처럼 등에 달린 더블 새틀라이트 캐논에서 빔사벨 손잡이를 꺼낼 수 있습니다.

 
팔과 다리의 에네르기 라디에이터 블레이드도 건담 더블 X처럼 전개됩니다.

 
실드는 팔뚝의 작은 파츠를 떼어내고 그 자리에 고정합니다.

 
손은 HGCE 데스티니 건담의 조형으로 편손과 주먹손 2가지가 제공됩니다.

 
하이 에네르기 빔 라이플은 리어스커트에 거치할 수 있습니다.

 
뒤가 무거워서 바닥에 직립시 무게중심 잡기가 힘든데,
등에 달린 새틀라이트 캐논 끝부분을 연장해서 지지대로 사용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정크파츠들

 

 
우수한 팔다리 가동성

 
뒤집혀진 프리덤 날개는 아래쪽으로 전개됩니다.

 
새틀라이트 캐논의 전개


 
하이 에네르기 빔 라이플 사격포즈


대형 빔소드 및 빔 실드 액션포즈

 
모든 장비를 전개한 시그니쳐 포즈.
날개와 무장고정부, 관절이 모두 튼튼해서 안정적인 포징이 가능합니다.

 

 
원본이 된 HGCE 프리덤/데스티니 건담과 함께.

 
몸체 디자인의 원형이 된 HGCE 건담 X와 함께.

 

이 킷은 건담 브레이커 배틀로그의 프라모델 시리즈 1번으로등장한 HG 건담 헬리오스 입니다. 건프라 배틀은 전형적인 빌드 시리즈의 컨셉이기도 하지만, 이번에는 "빌드" 타이틀이 없는 제목으로 나왔는데요. 원작이 "건담 브레이커"라는 게임에 모티브를 두고 있기 때문이며, 여전히 빌드 시리즈처럼 기존 킷들을 재활용한 variation 형태로 전개되고 있습니다.

우선 런너를 보면 HGCE 프리덤 건담의 것이 4장, 데스티니 건담의 런너 2장이 재활용되었으며, 나머지 4장은 신규 런너인데요. 신규 파츠이지만 몸통은 건담 X를, 에네르기 라디에이터 블레이드와 더블 새틀라이트 캐논은 건담 더블 X의 디자인을 재사용하고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건담 X 의 몸체, 더블 X의 기믹과 더블 새틀라이트 캐논, 뒤집힌 프리덤의 날개 및 데스티니의 손과 무장이 혼합되었는데요. 좋게보면 창조적인 콜라보, 나쁘게 보면 괴랄한 혼종이라 할 수도 있겠네요.

이런식으로 여러 디자인이 혼합되긴 했지만, 일단 결과물은 꽤 세련되고 큼직하게 잘 나왔는데요. 우수한 가동성과 튼튼한 관절강도를 보여주는 안정적인 품질의 HG 킷이긴 합니다. 각각 원본 기믹의 특징도 그대로 가져와서, 프리덤 날개의 전개 및 플라즈마 빔캐논도 그대로 사용가능하며, 더블X의 더블 새틀라이트 캐논과 에네르기 라디에이터 블레이드 전개도 구현되었네요. 여기에 데스티니에서 가져온 손바닥 무장인 플라즈마 피오키나 빔 캐논까지 합세하여, 모든 무장을 전개한 박력 만점의 포징도 가능합니다.

한가지, 새롭게 적용된 어깨구조의 경우 관절강도 밸런스가 애매해서 가동중에 잘 빠질 수 있는데요. 어깨와 몸통이 연결된 볼조인트보다 어깨를 옆으로 올리는 관절이 더 빡빡해서, 팔을 옆으로 올리다보면 어깨가 잘 빠져버립니다. 원래 어깨빠짐은 HG 폴리캡의 고질병이기도 하지만, 이 킷은 좀더 두드러지게 느껴지긴 하네요. 그리고 등짐이 무거운 킷이라 바닥에 세울 때 무게중심을 잘 맞출 필요가 있습니다.

어쨌든 짬뽕 킷이긴 하지만 결과물은 꽤 멋지게 나온 듯 하고, 특히 각종 전개기믹이 많은데도 고정성이 뛰어난 점은 칭찬해줄만하네요. 기본 품질감은 충분히 좋기 때문에, 디자인만 마음에 든다면 질러볼만한 킷인 듯 합니다 :-)